산촌미락회
공지/알림 회원게시판 산따라맛따라 추천여행지 축제안내 여행갤러리 자유게시판 일정관리 동영상 회원업소
  공지사항
 고달영 / 무주구… [10-30] (16)
 장가네 해장국 [09-20]
 (제주 장가네 해… [08-28] (4)
 영월 酒泉 술샘 … [08-04] (1)
 전국산촌미락회 … [08-21]
주간 인기글
  (제주도 서귀포) / 장가네 …
  (김영숙) ‘부엌데기 화가’…
  윤성빈 금메달 / ″얼굴에 …
  R (이런 풍경) 언제 보아도 …
  남겨 두고 싶은 사진입니다
  [가입인사] 반갑습니다.

어제 : 222

오늘 : 41

최대 : 2,056

전체 : 1,225,861

   우촌 박재곤 선생의 산따라맛따라 게시판입니다.

  이밥에 소고기국 / 가축의 으뜸 소(牛)고기로 끓인 고기국
  글쓴이 : 박재곤     날짜 : 17-04-03 00:57     조회 : 2406    

"아!! 이밥에 소고기국" - 북녁의 김일성

‘고깃국’은 통상 ‘소고기국’, 가축의 으뜸 소(牛)고기로 끓인
국을 말한다.


박재곤   17-04-03 01:00
1950년 경인년의 남침전쟁(6·25전쟁)이 휴전이 되었을 때  대한
민국의 경제사정도 매우 어려웠다.

하지만 대한민국 정부는 ‘녹색혁명성취’를 선포한 1977년, 통일
벼의 개발로 우리나라의 쌀 자급을 성공시켰다.

지금 우리나라는 최상의 쌀을 골라 가며 ‘쌀밥(이밥)’을 마음껏
지어 먹는 나라가 되었고 우리민족의 주곡(主穀)인 쌀은 남아
도는 풍요를 누리고 있다.

‘고깃국’은 통상 ‘소고기국’, 가축의 으뜸 소(牛)고기로 끓인
국을 말한다. 우리나라는 많은 사람이 함께 나누어 먹을 수
있는 탕(국) 문화가 유독 발달했다.

적은 분량의 고기에 무우 등 각종 채소를 넣어 많은 양의
국물(탕)로 끓이는 고깃국은 궁핍했던 시절에는 음식문화의
기본이자 상징처럼 되어 있었다.

특히 단체급식의 경우에는 매우 편리하고 실리적인 레시피였다.
하지만 지금은 식문화가 양(量)에서 질(質)로, 한걸음 더 나아 가
‘멋’으로 까지 업그레이드가 되고 있는 추세다.

우리나라 식탁에서는 누가 뭐래도 식재료가 소고기인 음식이
으뜸으로 대접 받는다.

수많은 가축중에서 소가 으뜸, 즉 ‘우두(牛頭)머리’인 것과 맥을
같이 하고 있다.

인류문화에서 소는 안정된 식량을 얻고 인간의 노동을 대신 시킬
목적으로 야생동물을 가축화시킨 대표 주자다.
박재곤   17-04-03 01:15
경안년(1950년) 남침으로 한국전쟁을 일으킨 김일성이 전쟁의
목적은 달성하지 못한 대신,

자신의 정적들에게 전쟁 실패 책임을 물어 북한에서 절대적인
권력을 장악 하는데는 성공했다.

김일성은 전쟁으로 폐허가 된 북한을 되살려 인민들이 “이밥에
고깃국을 먹고 살 수 있게 하겠다” 는 약속을 했다.

쌀밥을 북한에서는 '이밥'이라고도 한다.

하지만 그 약속은 3대 세습으로 내려 오는 60년 넘는 정권에서도
이행되지 않고 있는 걸 보면 딱하기도 하고

북녁 동포들에게는 연민의 정까지 느끼게 된다.

게시물 774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74 R (이런 풍경) 언제 보아도 정겨운 풍경입니다 (2) 박재곤 02-17 567
773 수유리먹자골목 & 명태家 박재곤 02-11 884
772 (전남순천 조계산 송광사) 금광식당 / 최고의 맛 토란탕 (2) 박재곤 02-04 1550
771 (전남순천 조계산 송광사) 금광식당 박재곤 02-04 1198
770 (경기 양평) 고바우설렁탕 / 김현순 사장의 프로근성 장인정신의… (1) 박재곤 02-01 1440
769 (R) 산수갑산 / 너와지붕위로 피어나는 굴뚝연기의 유혹 박재곤 01-30 1618
768 이동한우부산갈비 / 모국을 찾은 미국교포들의 극찬 이동갈비의 … (4) 박재곤 01-28 1526
767 (구글에서 만난 사람들) '산따라 맛따라' 구글에 들어… (1) 박재곤 01-25 1378
766 산따라 맛따라 388쪽 중 1~2 쪽 돌섬횟집 (2) 박재곤 01-11 1634
765 선비묵집 / 백운호수가의 경기도지정 으뜸음식점 (1) 박재곤 01-08 1361
764 (정선) 판 아리랑 공연 / 깊은 산속 공연장에서 펼쳐지는 아리랑… (2) 박재곤 12-31 1224
763 (제주중문) 장가네해장국 대표 장여관 / 전화 064-739-5508 (2) 박재곤 12-29 1393
762 (산미66) 덕유산 최고의 명소 별미가든의 겨울풍경 (2) 박재곤 12-18 1122
761 (북한산) 풍성식당 / 하산길 만두전골로 식도락 (2) 박재곤 12-18 1157
760 구룡포막창 / 북한산 족두리봉에서 내려오는 길에 만난 동해바다… 박재곤 12-15 1398
 1  2  3  4  5  6  7  8  9  10    

네이버 야후 다음 NATE 파란 구글 코리아 MSN 가자i e우체국 소비자원 한국관광공사 한국음식업중앙회 전자민원 국세청 기상청
  회장:허윤규(010-4516-2114),총무:이연우(010-8956-2231), 탐방요청 010-2771-8848(박재곤)  광고가입 055-387-3292(김성달)
copyright(c)2004 산촌미락회 all rights resev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