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촌미락회
공지/알림 회원게시판 산따라맛따라 추천여행지 축제안내 여행갤러리 자유게시판 일정관리 동영상 회원업소
  공지사항
 고달영 / 무주구… [10-30] (16)
 장가네 해장국 [09-20]
 (제주 장가네 해… [08-28] (4)
 영월 酒泉 술샘 … [08-04] (1)
 전국산촌미락회 … [08-21]
주간 인기글
  (제주도 서귀포) / 장가네 …
  윤성빈 금메달 / ″얼굴에 …
  (김영숙) ‘부엌데기 화가’…
  R (이런 풍경) 언제 보아도 …
  남겨 두고 싶은 사진입니다
  [가입인사] 반갑습니다.
  (금메달) 2018 평창 동계올…
  (여자만) “여자만 들어오…

어제 : 255

오늘 : 197

최대 : 2,056

전체 : 1,226,272

   우촌 박재곤 선생의 산따라맛따라 게시판입니다.

  이동한우부산갈비 / 모국을 찾은 미국교포들의 극찬 이동갈비의 자존심
  글쓴이 : 박재곤     날짜 : 18-01-28 06:42     조회 : 1526    

이동한우부산갈비 / 이것이 진짜 이동갈비다. 모국을 찾은 미국교포들의 극찬 이동갈비의 자존심. 031-532-4578


박재곤   18-01-28 06:55
이것이 진짜 이동갈비다.
초심을 버리지 않고 이동갈비의 자존심을 지키고 있는 '이동한우부산갈비’,

'이동한우부산갈비'는 미국교포들 사회에서도 크게 소문이 크게 나 있다는 업소다.
'이동한우부산갈비'는 현지에서 사육한 한우를 업소에서 직접 가공해서 식탁에 올린다.

‘갈비공장’에서 대량으로 생산한 갈비를 구입하지 않는다는 뜻이다.

부산출신의 김성국 · 남상윤씨 내외분이 창업한 ‘이동부산갈비’는 ‘1983년, 개점했을
당시의 ‘초심 그대로’ ‘철원축협청정육’으로 상표등록이 된 인접 지역, 철원의 한우만을
갖다 쓰고 있다는 것이다.

일본의 한국관광안내책자에도 소개가 되어 한국을 찾아 온 일본관광객들의 발길도
계속 이어진다고 했다.
박재곤   18-01-28 06:57
‘이동갈비’는 1960년대 초반 이동에서 ‘이동갈비집’과 ‘느타리갈비집’이 영업을 시작하면서
점차 증가추세를 보이게 되었다고 한다.

1980년대에 들어서면서 서울 동대문시장안의 한 산악회 회원들이 국망봉을 등반하고는 그
맛에 매료되어 소문을 퍼트린 것이 ‘이동갈비’를 널리 알리게 한 계기가 되었다는 것이다.

행정상의 기록으로는 1981년 9월 30일 이후의 업소들이 등재되어 있다. 지금은 일동에서 이
동을 거쳐 백운계곡에 이르기까지 크고 작은 갈비집들이 길 양쪽에 포진하고 있다.
박재곤   18-01-28 06:57
메뉴 이동갈비·포장용갈비 각 3만원. 생갈비 3만3,000원. 냉면 5,000원.
    돼지갈비 1만2,000원. 동치미국수 4,000원. 된장찌개 3,000원.
전화 031-532-4578 찾아가는 길 경기 포천시 이동면 학동로 2111
고달영   18-01-29 00:20
네 좋은 글 소개해 주셨네요.
감사합니다.

게시물 775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75 (여자만) “여자만 들어오는 집인가요?” 박재곤 03:26 335
774 R (이런 풍경) 언제 보아도 정겨운 풍경입니다 (2) 박재곤 02-17 585
773 수유리먹자골목 & 명태家 박재곤 02-11 885
772 (전남순천 조계산 송광사) 금광식당 / 최고의 맛 토란탕 (2) 박재곤 02-04 1552
771 (전남순천 조계산 송광사) 금광식당 박재곤 02-04 1199
770 (경기 양평) 고바우설렁탕 / 김현순 사장의 프로근성 장인정신의… (1) 박재곤 02-01 1441
769 (R) 산수갑산 / 너와지붕위로 피어나는 굴뚝연기의 유혹 박재곤 01-30 1620
768 이동한우부산갈비 / 모국을 찾은 미국교포들의 극찬 이동갈비의 … (4) 박재곤 01-28 1527
767 (구글에서 만난 사람들) '산따라 맛따라' 구글에 들어… (1) 박재곤 01-25 1654
766 산따라 맛따라 388쪽 중 1~2 쪽 돌섬횟집 (2) 박재곤 01-11 1643
765 선비묵집 / 백운호수가의 경기도지정 으뜸음식점 (1) 박재곤 01-08 1373
764 (정선) 판 아리랑 공연 / 깊은 산속 공연장에서 펼쳐지는 아리랑… (2) 박재곤 12-31 1231
763 (제주중문) 장가네해장국 대표 장여관 / 전화 064-739-5508 (2) 박재곤 12-29 1398
762 (산미66) 덕유산 최고의 명소 별미가든의 겨울풍경 (2) 박재곤 12-18 1303
761 (북한산) 풍성식당 / 하산길 만두전골로 식도락 (2) 박재곤 12-18 1351
 1  2  3  4  5  6  7  8  9  10    

네이버 야후 다음 NATE 파란 구글 코리아 MSN 가자i e우체국 소비자원 한국관광공사 한국음식업중앙회 전자민원 국세청 기상청
  회장:허윤규(010-4516-2114),총무:이연우(010-8956-2231), 탐방요청 010-2771-8848(박재곤)  광고가입 055-387-3292(김성달)
copyright(c)2004 산촌미락회 all rights resev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