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촌미락회
공지/알림 회원게시판 산따라맛따라 추천여행지 축제안내 여행갤러리 자유게시판 일정관리 동영상 회원업소
  공지사항
 고달영 / 무주구… [10-30] (12)
 장가네 해장국 [09-20]
 (제주 장가네 해… [08-28] (4)
 영월 酒泉 술샘 … [08-04] (1)
 전국산촌미락회 … [08-21]
주간 인기글
  (여주) 천서리막국수
  (참으로 놀랍고 크게 크게 …
  아침고요수목원의 겨울풍경 …
  (山味 66) 高-文 家族의 幸…
  (덕유산66) 참 편안합니다
  (아름다운 추억 그것은 바로…
  (산미66) 미남퍼레이드 그 …
  (山味 66 金氏 宗親會) 어디…
  구룡포막창 / 북한산 족두리…
  (어떤 풍경) 강가에서

어제 : 252

오늘 : 48

최대 : 2,056

전체 : 1,210,294

여행갤러리 게시판입니다.

  창밖으로 보이는 형제봉에 오르다
  글쓴이 : 박재곤     날짜 : 17-05-11 01:40     조회 : 2372     트랙백 주소

내 작은 방 창문을 열면 한눈에 들어 오는 수원의 진산 광교산 형제봉을 오르다

산은 도시의 병풍이다. 서울의 삼각산이 그렇고 부산의 금정산이 그렇다. 대구의 팔공산이
그런가 하면 광주의 무등산도 그러하다.

인구 1백만을 넘긴 경기도의 수부(首府) 수원에도 이러한 산이 있다. 바로 광교산이다.

산악국가로도 불리는 우리나라는 그 표현만큼 참으로 많은 산들이 우리 주변에 솟아 있다.
도처에 유청산(有靑山)이요 도처에 유명산(有名山)이다.

그리고 이름 높은 산들에는 국립공원, 도립공원, 군립공원 등의 타이틀이 붙어 있고, 이 타
이틀도 모자라 ‘000대 명산’ 등의 등급까지 붙어 있다.

수원의 진산 광교산, 인구 1백만명의 경기도 수원시와 70만명의 용인시의 경계를 이루며 수
원 시가지 북쪽을 두르고 있는 광교산은 해발 582m로 높은 산 반열에 들지는 않는다.

그리고 그 어떤 타이틀이나 등급도 갖고 있지 않다. 그렇지만 명산임에는 틀림이 없다. 내가
살고 있는 작은 아파트의 창문을 열면 광교산과 그 앞쪽에 있는 형제봉(448m)이 한 눈에 들
어 오니 나는 참으로 멋진 집에서 살고 있는 셈이다.


박재곤   17-05-11 01:48
수원의 진산 광교산, 인구 1백만의 경기도 수원시와 70만의 용인시 경계를 이루며 수원시가지
북쪽을 두르고 있는 광교산은 해발 582m로 높은 산 반열에 들지는 않는다. 그리고 그 어떤 타
이틀이나 등급도 갖고 있지 않다.

하지만 주위에 높고 큰 산이 없고 넓고 얕은 지대에 솟아 있어 북쪽으로 이어지는 백운산(564m)과
더불어 그 규모가 만만치 않다.

무엇보다 수원을 비롯한 용인, 화성, 의왕, 군포, 안양, 성남 등의 시민들이 쉽게 접근해서 삼림욕이
나 당일산행을 즐길 수 있어 도시 주변의 산으로 나무랄 데가 없다.

명실상부한 명산으로서 경기도 남부 사람들은 자신들의 명산 반열에 올려놓아도 좋을 것이다.
박재곤   17-05-11 02:01
‘광교산 정상에 오르면 / 사랑을 품고 사시는 / 고향의 어머니가 보인다 / 앞집 순이네 / 아랫집 철수네 /
모두 잘 되어야 할텐데 / 바다만큼 깊은 사랑 품고 사시는 어머니 / 늘 푸른 광교산은 어머니를 너무 닮았다 //

맑고 푸른 하늘을 가슴에 품은 광교산은 / 고향 어머니를 닮았다 / 힘들다 먹구름 낀 아버지 마음도 / 공부하기
싫다 / 투정하는 내 마음도 / 참아라 참아라 감싸주시는 어머니 / 늘 맑고 푸른 광교산은 / 선잠 깬 수원시민을
가슴에 안고 / 지혜롭고 당당한 삶을 가르치고 있다//’

광교산 주능선 한 지점에 걸려 있는 장세영(수원북중 3년)이 쓴 네 소절의 시 ‘광교산’의 뒷부분 두 소절이다.

자라나는 2세의 눈에 비친 광교산의 참 모습인 바, 광교산은 수원의 진산이요 수원 시민들의 진정한 모산(母山)
임을 잘 표현해 주고 있다.
코멘트입력

게시물 1,478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78 (수정식당) 한식대첩 우승 참으로 자랑스럽습니다 박재곤 12-16 12
1477 (山味 66) 高-文 家族의 幸福한 모습입니다 (2) 박재곤 12-13 382
1476 (산미66) 미남퍼레이드 그 두번째 출연자올씨다 (1) 박재곤 12-12 175
1475 (산미 66) 미남퍼레이드 그 첫번 째 출연자올씨다 (1) 박재곤 12-09 446
1474 (산미 66) 반갑습니다 (2) 박재곤 12-08 548
1473 (여주) 고래산에 올라 여강(麗江)을 내려다 본다 (1) 박재곤 12-07 27
1472 덕유산 향적봉에는 눈이 쌓이지 않았데요 (2) 박재곤 12-07 26
1471 집 나가신 세 분 (1) 박재곤 12-04 3544
1470 용문산에서 (1) 박재곤 12-02 4055
1469 무주구천동 관광특구 상인연합회 고달영 회장 화이팅!! (14) 박재곤 11-30 3927
1468 막걸리 (웃으면 복이 와요) (2) 박재곤 11-28 3516
1467 ▲▲▲ 도봉산의 추억 (1) 박재곤 11-27 3497
1466 (요코하마 스타디움) 아! 추억이여!! 내가 가 본 외국의 야구장 (3) 박재곤 11-25 3414
1465 아!! 남이섬 (1) 박재곤 11-23 3330
1464 (쇠뫼기 앨범456) 박재곤 11-22 3268
1463 쇠뫼기 앨범345 (부창부수) (5) 박재곤 11-20 3316
1462 (쇠뫼기 앨범123) (4) 박재곤 11-18 2815
1461 (신입회원입니까) "방갑습네다" "반갑습니다" "또 만나야지요!!" (1) 박재곤 11-16 3577
1460 (덕유산) 4반세기 전 내 등반기 같은 덕유산 종주산행 (10) 박재곤 11-13 3026
1459 (삼천포) 제일전복횟집 / 대한민국 최상급의 회 삼천포의 절경속… (2) 박재곤 11-12 2740
 1  2  3  4  5  6  7  8  9  10    

네이버 야후 다음 NATE 파란 구글 코리아 MSN 가자i e우체국 소비자원 한국관광공사 한국음식업중앙회 전자민원 국세청 기상청
  회장:허윤규(010-4516-2114),총무:이연우(010-8956-2231), 탐방요청 010-2771-8848(박재곤)  광고가입 055-387-3292(김성달)
copyright(c)2004 산촌미락회 all rights resev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