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촌미락회
공지/알림 회원게시판 산따라맛따라 추천여행지 축제안내 여행갤러리 자유게시판 일정관리 동영상 회원업소
  공지사항
 장가네 해장국 [09-20]
 (제주 장가네 해… [08-28] (4)
 영월 酒泉 술샘 … [08-04] (1)
 전국산촌미락회 … [08-21]
 무궁화꽃 앞에서 [08-03]
주간 인기글
  향적봉의 위용
  (덕유산) 용추폭포에서
  아!! 이 분 가야금으로 내가…
  (무주리조트) 화려한 외출이…
  죽령주막 / 바람도 구름도 …
  (덕유산 햇님 달님) 워매!! …
  (덕유산) 이래서 화려한 외…
  들국화
  고우니, 제주를 담다 / ‘일…
  무슨 표현일까? 2011년12월6…

어제 : 294

오늘 : 18

최대 : 2,056

전체 : 1,194,318

여행갤러리 게시판입니다.

  강원도의 모든 길은 원주로 통한다
  글쓴이 : 박재곤     날짜 : 17-07-24 02:15     조회 : 294     트랙백 주소

강원도의 모든 길은 원주로 통한다. (원주시 행구동~치악산 구간에서 한 컷)

‘모든 길은 로마로 통한다’ 고 했다. 강원도의 모든 길은 원주로 통한다. 인구 33만명인 강원
도의 웅도 원주는 활기 찬 도시다.

군사도시로 알려져 있던 원주의 옛모습을 지금은 찾아 볼 수가 없다. 원주에서 오래 살아 온
노년층들은 “세 사람이 걸어 갈 때 그 중 두 사람은 군인이었지요” 라는 말로 지난 시절을 회
상한다.

지금은 국토의 동서를 관통하는 50번 영동고속도로와 남북을 관통하는 55번 중앙고속도로가
교차하는 중심에 위치한 교통의 요지이며 중심도시다.

특히 원주IC에서 6Km, 전국 각지로부터 접근성이 아주 용이하고 경관이 아름다운 원주시 반
곡동 일원에는 한국관광공사를 위시, 국민건강보험공단 등 건강과 관광이 함께 하는 정부산하
기관들이 서울로부터 이전, 활기찬 모습을 보이면서 새로운 도약을 기약하고 있다.

국립공원으로 지정이 되어 있는 치악산은 이러한 강원도의 웅도 원주를 대표하는 산이자 원주
의 진산이다.

원주 시민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치악산의 원래 이름은 붉은 단풍이 아름다워, ‘붉은 적
(赤)’자의 적악산(赤岳山)이었는데, 꿩의 보은 설화가 번지면서 꿩 치(雉)자를 써서 치악산으로
바뀌었다.

원주 시가지 동편을 장벽인양 두르고 있는 치악산릉의 윤곽선은 유달리 굵고 힘차다. 주능선의
서쪽은 급경사를 이루고 동쪽은 완만한 경사를 이루는데 정상인 비로봉(1,288m)과 남대봉을 중
심으로 구룡계곡, 금대계곡, 상원사 등 명소가 곳곳에 산재해 있다.

특히 가을날의 붉은 단풍이 유독 아름답고 겨울날의 하얀 설경은 장관이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의
자료에 따르면 2016년 우리나라 국립공원의 탐방객수는 4,436만명이다.

전체 국민의 숫치에 육박하는 숫자다. 이중 산악국립공원 중 탐방객수가 가장 적은 산이 월출산
(44만명), 치악산(66만명), 가야산(77만명)으로 탐방객수가 100만명이 되지 않는 3개 산이다.

치악산은 전국 각지로부터 당일 산행코스와 주말 휴양지로서의 기능을 충분히 갖추었고 영동고
속도로와 중앙고속도로 등 교통편을 이용하면 접근성도 좋다.

이런 여건인데도 탐방객수가 많지 않다는 것은 ‘치악산의 입장’에서는 매우 안타까운 일이다.


코멘트입력

게시물 1,447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47 (덕유산 햇님 달님) 워매!! 이런 날도 있었네요!! (4) 박재곤 10-19 95
1446 아!! 이 분 가야금으로 내가 부르는 신라의 달밤 반주를 해 주었… (2) 박재곤 10-17 319
1445 향적봉의 위용 (4) 고달영 10-15 380
1444 (경북 청도) 감와인 / 감그린 청도반시 세계적인 와인으로 탄생 (5) 박재곤 10-14 348
1443 (내장산) 삼일회관 / 그 명성 그대로 맛은 청출어람이라 (6) 박재곤 10-13 355
1442 (경남함양 지리산) 느티나무산장 (3) 박재곤 10-10 308
1441 (경북도청소재지 예천) 청기와 / 도시 사람들 입맛도 사로잡은 … (1) 박재곤 10-09 320
1440 서부불고기 / 모나리자 누님은 만인의 누님이래요 (2) 박재곤 10-07 1470
1439 남근(男根)만을 다듬는 남근(南根) 허윤규 목공예가 (3) 박재곤 10-06 1431
1438 그리운 사진 (2) 박재곤 10-04 1093
1437 - 이해인(수녀 시인)의 시 ‘연꽃의 기도’ (2) 박재곤 09-28 724
1436 여명 김종관 사진전 // 서울시청 로비 2017 09 25 (1) 박재곤 09-26 620
1435 무주구천동관광특구상인연합회 (2) 박재곤 09-23 777
1434 덕유산의 큰 기둥들입니다 (3) 박재곤 09-22 782
1433 지리산 정상(1,915m)이 잘 보이네요 (4) 박재곤 09-21 529
1432 2006년 여름 대학 51년 후배와 중국 사천성 해발 5,355m 다꾸냥… (1) 박재곤 09-20 34
1431 (조 조 부부) 이 두분 사진 어떻습니까 (4) 박재곤 09-18 440
1430 성곡촌에서 / 산촌미락회에서는 이런 날도 있었네요 (1) 박재곤 09-11 404
1429 (추억) 정선 아우리지에서 / 세월이 지나면 모두가 다 그리워 지… (3) 박재곤 09-04 619
1428 속리산 비로산장 / 아! 그리운 얼굴들이여!! 박재곤 08-29 546
 1  2  3  4  5  6  7  8  9  10    

네이버 야후 다음 NATE 파란 구글 코리아 MSN 가자i e우체국 소비자원 한국관광공사 한국음식업중앙회 전자민원 국세청 기상청
  회장:허윤규(010-4516-2114),총무:이연우(010-8956-2231), 탐방요청 010-2771-8848(박재곤)  광고가입 055-387-3292(김성달)
copyright(c)2004 산촌미락회 all rights resevred.